코로나 봉쇄령, 다가오는 조정 시그널 + 애플  


가치주 중심 주식시장 상승 

화이자 백신 개발 소식에 다우지수 가장 많이 올라 

그럼에도 미국내 일일확진자 16만명 돌파 

11월 증시 소폭 조정 거쳐야 내년초까지 상승가능

골드만삭스 가치주 매수 추천  

애플 아이폰 12 물량부족, 달러약세 최대 수혜주 


△ 지난주 미국 주식시장은 코로나 바이러스의 대규모 확산에도 불구하고 화이자가 개발중인 백신에 대한 긍정적 소식 덕분에 다우지수를 중심으로 큰 폭 상승하였다. 나스닥 지수는 기업들의 실적대비 밸류에이션이 높아 유일하게 마이너스 수익율을 기록하였다. 백신 개발 소식에 크게 반등한 증시는 연일 늘어나고 있는 미국내 확진자수와 각 도시들의 봉쇄령 확대 영향으로 다음주 잠시 쉬어갈 타이밍이 찾아올 것 같다. 이번 기회에 내년 실적 개선 종목을 중심으로 평소에 관심있는 종목들을 담아두는 것이 좋을 것 같다. 



△ 미국내에서 코로나 일일 신규 확진자가 16만을 넘어 18만에 이르고 있다. 이제 20만 돌파는 시간 문제인데 만약 봉쇄없이 이대로 지속한다면 진짜 대유행을 피할 수 없을 것 같다. 10월 중순부터 계속된 미국 대선의 영향으로 사람들이 대규모 집회에 참석하면서 바이러스에 상당히 노출된 것으로 보이며 날씨가 추워지며 전염력이 더 강해지고 있는 것이다. 물론 지난 3월처럼 가보지 않은 길을 가는 것이 아니기 때문에 주식시장의 영향은 제한적이지만 최근 몇주간 주식시장이 크게 상승했기 때문에 조정의 좋은 핑계거리가 생겼다고 생각한다. 20만을 돌파한다면 조심할 시점이다. 



△ 화이자가 개발한 코로나 바이러스 백신이 우수한 성과를 보이며 코로나 종식을 위한 게임체인저가 될 수 있다는 전망이 조심스럽게 제기되고 있다. 물론 아직 최종 승인이 난 것이 아니기 때문에 확신할 수는 없지만 현재까지 개발되고 있는 백신 중 가장 상용화 확율이 높은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주식시장이 대규모 확진자 발생에도 불구하고 강세를 보이고 있는 이유는 바로 이 백신 때문이다. 백신이 조속히 시장에 출시되어 팬데믹을 끝내주기를 고대해본다. 



△ 골드만삭스가 내년에는 팬데믹이 종료되면서 기존 가치주가 시장을 끌어올릴 가능성이 높다며 향후 2년간 가치주 투자를 권장하였다. 이런 영향으로 그동안 소외받던 금융, 산업재, 에너지 섹터가 크게 상승하였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과거 이 종목들의 주가와 비교해보면 여전히 낮은 가격이라 조금 더 상승한다고 해도 이상하지는 않다. 다만 코로나로 인해 재무재표에 상처를 받은 기업들이 많아 현재도 재무적으로 건강하면서도 팬데믹 이후에 실적이 좋아질 기업을 잘 찾아 투자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특히 델타 에어라인 등 항공주는 여행이 다시 정상화 된다고 하더라도 그동안 빚이 많이 늘어난 상태여서 투자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  



△ 출시된지 한달이 되어가는 아이폰이 큰 인기를 누리고 있다. 애플 최초의 5G폰이며 당초 출시 일정보다 코로나로 지연된 영향으로 대기 고객이 한꺼번에 몰린 탓이다. 특히 이번에 나온 아이폰 미니는 휴대폰을 주머니에 넣고 다니는 남성들에게 인기가 높은 것 같다. 애플에 관심을 갖어야하는 또다른 이유는 최근의 달러 약세 때문이다. 제품이 잘 팔리고 있는데 미국외 매출비중도 높기 때문에 향후 실적이 예상보다 훨씬 높을 가능성이 크다. 또한 최근 발표한 맥북에 자체 제작 칩이 탑재되면서 수익성 향상에도 청신호가 켜진 상황이다. 내년도 최고의 주식은 다시 애플이 될지도 모르겠다. 




Posted by 사용자 G.O.S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