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거 10년이 미래 10년을 말하다 


지난 10년간의 기록으로 미래 10년 투자아이디어를 얻다. 


최근 S&P사에서 발표한 자료 중 금융위기 이후 10년간 주요 섹터별 변동성과 연평균 수익율을 보여주는 그래프가 있어 여기에 소개해볼까 한다. 이러한 트렌드는 코로나 이후로 오히려 더 강해질 것 같아 미래 10년을 내다보는 장기 투자를 생각하시는 분들은 반드시 참고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 6개의 그룹으로 나누어 살펴보는 투자 아이디어 


먼저 아래 그림을 간단히 살펴보도록 하자. 



이해하기 쉽도록 그림에 나온 섹터들을 총 6개의 그룹으로 나누고 각 그룹별로 넘버링을 하였다. 각 그룹별 특징을 살펴보도록 하자. 


① 저 변동성, 고 수익율 그룹 


향후 10년간 투자해야하는 섹터에 대한 정답이 바로 여기에 있다. 소프트웨어 및 서비스, 의료장비, 의료서비스, 우주항공방위 섹터가 그 주인공이다. 재미있는 것은 여기에 S&P500 지수가 포함되어 있다는 점이다. 앞으로 10년 좋은 수익율을 얻고 싶은 분은 바로 여기에 투자하기 바란다. 요즘 미국 주식관련 많은 이야기와 투자 아이디어들이 범람하고 있지만 그냥 고민하지 말고 이 섹터에 투자하는 것이 단언컨데 최고의 수익을 안겨줄 것이라 생각한다. 특히 S&P 500지수를 사는 것이 가장 안전한 투자라는 것이 증명되는 그림이다. 


② 고 변동성, 고 수익율 그룹 


수익율은 높지만 변동성이 높은 섹터이다. 따라서 타이밍을 잘 잡아서(낮은 가격) 장기투자하고 시장이 마구 흔들려도 잘 버틸수 있는 멘탈이 강한분이라면 좋은 투자 섹터라고 생각한다. 반도체, 인터넷, 주택건설, 바이오 테크 관련 기업들이 여기에 속한다. 


③ 저 변동성, 중 수익율 그룹  


변동성이 낮은 반면 수익율은 중간 정도인 그룹이다. 보험, 통신 업종이 여기에 속한다. 보험은 상대적으로 수익율이 낮다고 보기는 어려운데 미국의 사립 의료보험들이 지난 10년간 랠리를 한 덕분이라고 생각한다. 따라서 앞으로도 이런 수익율을 유지할 수 있을지는 잘 모르겠다. 


④ 중 변동성, 중 수익율 그룹 


변동성 및 수익율 모두 전체의 중간정도에 위치하는 그룹이다. 제약, 운송, IT하드웨어, 소매, 금융(은행제외)등이 여기에 속한다. 물론 이들 섹터에서도 잘 고른다면 좋은 기업들이 많지만 전체적으로는 큰 재미는 없는 그룹이라고 생각한다. 


⑤ 고 변동성 저 수익율 그룹 


변동성이 높음에도 수익율이 낮은 그룹으로 은행 및 지방은행이 여기에 속한다. 금융위기 이후 장기간 저금리, 저성장이 이어지면서 주요 은행들의 수익성 정체가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은행은 장기 투자에 적합하지 않은 업종이다. 


⑥ 고 변동성, 마이너스 수익율 그룹 


앞에 살펴본 섹터는 지난 10년 평균 플러스 상승을 기록한 반면 여기에 속하는 섹터는 변동성도 높고 수익율도 오히려 마이너스를 기록한 업종들이다. 금속 및 금속채굴, 오일 및 가스 발굴 및 생산 섹터가 여기에 속한다. 앞으로 10년간의 투자에도 이들 업종은 배제하길 바란다. 



Posted by 사용자 G.O.S

댓글을 달아 주세요


새로운 상승 추세의 시작 


제롬파월 미 연준의장의 금리안하시사 발언으로 S&P 500 3,000선 안착 

2018년 1월부터 시작된 기나긴 조정의 마무리 가능성 

트럼프 행정부의 제약회사 리베이트 금지 규제 철회로 보험사 주가 UP 

미국 5대 방위 산업체 투자하기 


△ 지난주 미국 주요 3대 지수는 모두 사상 최고치를 경신하였다. 미국 기업들의 꾸준한 실적 성장과 역대 최대규모의 자사주 매입에도 불구하고 미연준의 채권매입 중단과 금리인상 등 유동성 축소 정책으로 인해 박스권 흐름을 보였던 미국 증시가 3,000선을 돌파하며 새로운 상승 추세에 들어선 것이다. 특히, 지난주 제롬파월 연준의장은 상, 하원 의회 증언에서 금리 인하를 강력히 시사하면서 시장 상승의 원동력이 되었다. 여기에 더해 이번주부터 이어질 주요 기업들의 2분기 실적이 예상외로 좋게 나온다면 추가 주가 상승의 기폭제가 되지 않을까 기대해본다. 



△ 섹터별 수익율을 살펴보면 유가상승에 따른 에너지섹터와 아마존, 홈디포 등이 속해 있는 임의 소비재 섹터가 가장 높은 상승을 보였고 석면 물질 사용으로 소송을 진행중인 존슨앤존슨 등 제약주가 부진했던 헬스케어 섹터가 가장 낮은 수익율을 기록하였다. 



△ S&P 500 지수는 2018년 1월 이후 2,600 ~ 2,900 사이를 오가는 지루한 박스권 움직을을 보여왔으나 지난주 종가기준 3,000을 넘어서면서 새로운 상승추세에 돌입하였다. 최근 국내 언론을 중심으로 자주 언급되는 "미국 주식이 그동안 너무 올라 비싸다", "금리 인하는 경제가 나쁘다는 증거이다" 등의 부정적 기사에 휘둘리지말고 앞으로 최소 1년간은 무조건 미국주식에 투자해야한다는 생각이다. 미 연준은 7월 금리인하를 기정사실화 하였고 9월부터는 양적 긴축도 중단할 예정이다. 이것은 향후 증시의 강력한 유동성 랠리를 예고하는 증거이다. 


 

△ 그동안 주가가 지지부진했던 미국 의료보험회사들이 지난주 일제히 급등하였다. 트럼프 행정부는 미국 의료비를 줄이기 위해 제약사들이 유통사, 보험사 등을 상대로 리베이트를 제공하는 것을 금지하는 규정을 준비하였는데 최근 이를 철회하였다. 그 소식에 그동안 주가가 눌려있던 보험사 주식들이 급등한 것이다. 



특히 보험회사 중 대장주인 유나이티드 헬스그룹은 야당의 "Medicare for all" 정책과 트럼프 행정부의 리베이트 금지 규제 영향으로 양호한 실적에도 불구하고 주가가 지난 1년 반동안 지지부진 하였는데 이번 규제 철회 계기로 다시 본격적인 주가 상승이 기대된다. 펀더멘털은 매우 좋은 회사이며 향후 데이터 기반의 건강관리 사업에 있어 가장 앞서있는 기업으로 평가되는 만큼 투자해도 좋은 회사라고 생각된다. 



△ 미국은 강력한 군사력을 기반으로 달러 패권을 유지하는 세계 유일의 초강대국이다. 현대 국가에서의 군사력은 그 나라 가용 자원의 총합이다. 기술력, 경제력, 인구(인재), 정치사회적 문제 해결 역량 등이 복합적으로 한 나라의 군사력을 형성한다. 미국은 기술, 경제, 인구, 정치/사회 등 모든 분야에서 최고 수준의 역량을 보유하고 있으며 이러한 선도적인 입지는 쉽게 꺾이기 어려울 것으로 예상된다. 따라서 이러한 역량을 가진 미국의 방위 산업체에 투자하는 것은 실패하기 어려운 안정적인 투자라고 생각된다. 록히드마틴, 보잉, 노스롭그루만, 레이시온, 제너럴 다이내믹스 등 매출 기준으로 미국의 5대 방위 산업체에 대한 투자를 고민해보자. 방위산업에 대한 투자아이디어는 별도로 글을 올릴 예정이다. 




Posted by 사용자 G.O.S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