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 조정은 비중확대 기회로 


나스닥 반등 성공, 다우지수는 부진 

미국 민주당 추가 부양책 발표, 그러나 통과 기대 낮아 

보잉 737MAX 시험 운항 소식에 6% 급등 

코스트코, 온라인 전년비 매출 91% 증가 

록히드 마틴, 진짜 가치주 


△ 이번주 미국 주식시장은 출발이 좋지는 않았지만 마지막 거래일인 금요일 큰 폭 반등에 성공하며 나스닥의 경우 4주만에 상승 마감하였고 다른 지수도 낙폭을 줄일 수 있었다. 금융주 비중이 높은 다우지수의 경우 한 온라인 매체에 의해 미국 은행들이 '검은돈 거래' 연루되었다고 폭로하면서 가장 크게 떨어졌다. 사실 타이밍이 절묘한데 이로 인해 미국 은행들이 입을 실질적인 피해가 없다는 점에서 석연치 않은 구석이 있다. 지난 과거 10년간의 자료인데 이제와서 이를 시장에 흘린 것은 뭔가 주가 하락의 의도가 있는 것은 아닌지 의심스럽다. 물론 이는 추측일 뿐이다. 



△ 미국 민주당이 선거 전 마지막 부양책을 준비중이다. 당초 3.4조 달러대비 상당히 줄어든 2.2조 달러 규모인데 공화당이 이에 동의할지는 미지수이다. 공화당 입장에서는 자신의 지지기반이 아닌 서민들 지원에 소극적일수밖에 없어 대부분의 언론들은 사실상 부양책은 물건너 갔다는 생각이 지배적이다. 대선을 앞두고 양당이 서로 양보하기 어려운 부분이 있기 때문에 부양책을 기대해 주식투자 하는 것은 다소 위험한 일이다. 



△ 2019년 3월부터 운항 중단된 보잉사의 737 맥스가 소프트웨어 업그레이드 등 보강 작업을 끝내고 다음주 FAA(연방 항공청)의 시험 운항이 실시될 예정이다. 금요일 전해진 이 소식에 보잉 주가는 6% 급등하였다. 보잉의 가장 큰 인기모델인 737맥스가 다시 운항 재개 된다면 보잉 주가에 도움은 되겠지만 코로나 바이러스가 아직 끝나지 않은 시점에서 이런 뉴스에 무턱대고 투자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고 생각한다. 물론 보잉은 장기적으로 유망한 기업이기는 하다. 



△ 코스트코가 2020년 4분기 실적발표에서 시장의 예상을 뛰어넘는 우수한 실적을 발표하였다. 가장 눈에 띄는 점은 전체 매출은 전년동기대비 11.4% 증가하였으나 그 중 온라인 매출은 무려 90.6%가 증가한 것이다. 코로나 바이러스 이전에도 온라인 매출 증가는 코스트코 매출 증가를 견인해 왔으나 이번 코로나 바이러스로 가속도가 붙었다고 할 수 있다. 이러한 추세는 앞으로도 지속될 것으로 보여 코스트코의 성장세는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온라인 매출 증가가 중요한 이유는 매장을 신규오픈하지 않고도 점포당 매출을 끌어올릴 수 있다는 점이다. Retail 사업은 기본적으로 신규점을 오픈하여 성장성을 유지하는 것이 중요한데 온라인 매출은 그러한 노력 없이도 성장할 수 있기 때문이다. 코스트코는 장기 투자에 최우선 종목이다. 



△ 이번주 추천종목은 록히드마틴이다. 방산매출 기준으로 세계 1위 기업이며 그 유명한 F-35 스텔스기를 제조하는 업체이다. 지난 금요일 록히드 마틴은 배당금을 8.6% 인상하고 추가적으로 13억달러의 자사주 매입을 승인하였다. 전년도 10% 인상에 비해 인상율은 다소 떨어졌지만 18년 연속으로 배당금을 인상하고 있고 자사주 매입도 꾸준히 진행하는 모범적인 기업이다. 최근 항공주 전반이 코로나 바이러스로 부진하면서 록히드 마틴도 주가 흐름이 좋지 않지만 이 기업이 가진 경쟁력을 생각한다면 지금이 투자에 좋은 시점이 아닌가 싶다. 투자에 참고하길 바란다. 




Posted by 사용자 G.O.S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아마존 2020.09.27 13:40 Address Modify/Delete Reply

    닥미주님 안녕하세요~
    항상 올려주시는 포스팅 잘 보고있습니다.
    저희 오픈톡방에 초대하고 싶은데
    포스팅하실 때 저희 방에도 같이 인사이트 나눠 주실수 있을까요~
    많은 분들께 도움이 될 것 같아 부탁드립니다.
    https://open.kakao.com/o/gkIjadyc
    감사합니다.


미국 주요 3대 지수 상승마감 


S&P 500 2616.1(+0.22%), DOW 24,207.16 (+0.59%), Nasdaq 7034.69 (+0.15%)

골드만삭스, 뱅크오브아메리카, 찰스슈왑 양호한 실적 발표로 급등 

블랙록 래리핑크 회장 미중 무역분쟁 합의시 큰 폭 주가 상승 가능성↑



금일 미국 주요 3대 지수는 금융주의 양호한 실적발표 영향으로 상승 마감하였다. 특히 다우지수에 포함된 골드만 삭스, 뱅크오브 아메리카가 좋은 실적을 발표하면서 다우지수의 상승폭이 다른 지수보다 좀 더 컸다. 블랙록, JP모건 등 월가 예상치에 못미치는 실적을 발표한 금융주도 동반 상승했는데 이것은 지난 몇 개월간 금융주가 다른 섹터보다 과도하게 하락한 상태에서 좋은 실적이 나오면서 투자심리 개선에 따른 결과로 보인다. 종목별로는 골드만 삭스는 +9.54%, 뱅크오브아메리카는 +7.16%, 찰스슈왑은 +5.54%, 블랙록은 +3.08% 상승 마감하였다.  


실적 발표내용을 살펴보면 단연 골드만 삭스가 눈에 띈다. 골드만 삭스는 말레이시아 나집 전 총리의 부패 스캔들에 휘말리면서 10월 이후 주가가 20% 이상 하락하기도 하였다. 하지만 오늘 준수한 실적을 내놓으면서 지난 7년만에 최대폭 상승으로 마감하였다. 골드만 삭스는 4분기 매출 80억8천만달러로 월가예상치 75억9천만달러를 초과하였고 주당 순이익은 $6.04달러로 예상치 $4.42를 크게 넘어서는 어닝서프라이즈를 기록하였다. 뱅크오브아메리카 역시 주당 순이익 $0.7달러로 예상치 $0.63달러를 10%이상 초과 달성하여 주가가 급등하였다. 증권사인 찰스슈왑도 주당 순이익 $0.65달러를 기록 예상치 $0.64달러를 충족하였다. 다만 블랙록은 주당 순이익 $6.08달러로 예상치 $6.27에 미달하면서 주가가 하락출발 하였으나 금융주에 대한 개선된 투자심리와 실적바닥 인식으로 반등하며 종가에는 상승 마감하였다. 



세계 최대 자산운용사를 거느리고 있는 래리핑크 블랙록 자산운용 회장은 CNBC와의 인터뷰에서 만약 미중 무역분쟁이 해결될 경우 주가가 급등할 수 있다는 견해를 피력하였다. 그는 미중 무역분쟁이 합의되기 전까지는 펀드에 많은 자금이 유입되기는 어렵다면서도 만약 두 국가가 분쟁을 없애는데 합의한다면 투자심리가 급격히 개선될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트럼프의 최근 발언데로 협의가 잘 진행된다면 오는 3월이 전세계 증시의 매우 중요한 변곡점이 될 가능성이 높다. 낙관에 지나친 베팅 보다는 지금은 현금을 지키며 관망하는 것이 맞는 것 같다. 

 


Posted by 사용자 G.O.S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