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이 지나치게 앞서가는 건 아닐까?


부양책 합의 불확실성에도 주가 상승

바이든과 트럼프 격차 커지면서 불확실성 해소로 해석

하지만 뚜껑은 열어봐야 

IBM 클라우드 사업 분사키로, 투자의 힌트를 얻자 

액티비전 블리자드, 내년도 관심주 


△ 이번주는 변동성이 큰 한 주였지만 부양책 합의에 대한 기대가 커지며 3대 지수 모두 큰 폭 상승하였다. 하지만 대선이 불과 3주 전인데 부양책 합의가 가능할지, 정말 그 기대 때문에 주가가 올랐는지는 생각해 볼 문제다. 시장은 아마도 트럼프 대통령이 코로나 바이러스에 걸리면서 여론이 악화되어 두 후보간 지지율 격차가 커진 것을 더욱 긍정적으로 보는 것 같다.  



△ 이번주 미국 주식시장에서 가장 큰 뉴스는 아마도 두 후보간 지지율 격차가 조사 이래 가장 크게 벌어졌다는 소식일 것이다. 부양책은 누가 대통령이 되든 내년도 집권 초기 안정된 경제 상황을 유지하기 위해 진행할 수 없다고 봤을 때 결국 대통령 선거가 조기에 한쪽으로 정리되는 것이 시장 입장에서는 불확실성 해소 차원에서 더욱 중요했던 것이다. 실제로 이번주 시장 흐름을 보면 트럼프 대통령의 협상 중단 소식에도 주가가 크게 밀리지 않았다. 다만 시장이 너무 한쪽의 승리를 확신하는 것 같아 불안하다. 나중에야 다시 회복되겠지만 만약 11월 대선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승리하는 의외의 결과가 나온다면 시장은 10% 하락의 큰 충격을 받을 수도 있다.  



△ 트럼프 대통령이 오락가락 하고 있다. 부양책 협상을 중단시켰다가 이제는 다시 1.8조 달러까지 올려서 협상하라고 한다. 이것이 지지율 하락에 따른 불안심리인지 아니면 진심인지 모르겠지만 시장은 개의치 않고 상승하고 있다. 시장이 지나치게 앞서간다는 생각이다. 이럴 때 일수록 신중해질 필요가 있다. 



△ 전통적인 IT 기업 IBM이 생존을 위해 클라우드 사업부를 분사하기로 했다. 전체 매출에서는 25%를 차지하지만 성장성이 높고 이익이 많은 사업부를 분사해서 경영 효율을 높이고 영업력을 강화하겠다는 의미이다. IBM은 퍼블릭 클라우드 시장에서 4위 규모를 차지하고 있는데 그동안 아마존, 마이크로소프트, 구글과의 경쟁에서 어려움을 겪어왔다. 하지만 재작년 레드햇을 인수하면서 경쟁력을 갖추었고 이제는 분사를 통해 승부수를 던진 것이다. 클라우드 시장은 매우 매력적인 성장 시장이다. IBM이 올인할 정도로 향후 그 시장성은 무궁무진 할 것으로 생각된다. 이 사업에 경쟁력이 있는 회사에 투자하는 것은 선택이 아닌 필수다. 



△ 이번주 관심주는 액티비전 블리자드이다. 코로나 이후 대표적인 언택트주로서 관심을 받았으나 최근 주가가 정체되어 있다. 하지만 최대 인기 게임 중 하나인 오버워치 신작이 내년초 출시될 것으로 예상되면서 다시 관심을 받을 시기가 다가 오고 있다. 오버워치 리그는 최근 코로나로 인해 대륙간 이동 매치가 제한되고 각종 수익 사업이 좌초되면서 위기를 맞고 있지만 내년 신작 출시와 코로나 바이러스가 수그러드는 시점에 다시 인기를 끌 것으로 보인다. 지금부터 관심있게 지켜봐도 좋은 종목이다. 



Posted by 사용자 G.O.S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20년 관심종목 12개월 목표주가 


게임섹터 Top 3


EA, 액티비전 블리자드, 테이크 투  



1. 일렉트로닉 아츠 (EA)


FIFA 온라인, NFL, NHL 등 스포츠 게임으로 유명한 EA는 총 19명의 애널리스트 중 16명이 Buy의견을 제시하고 있으며 12개월 평균 목표주가는 $112.42로 현재 주가대비 2.26% 상승여력을 가지고 있다. 목표주가 최대치는 $137이다. EA는 필자가 뽑은 2020년 커뮤니케이션 섹터 TOP PICK이다. 



2. 액티비전 블리자드 (ATVI) 


우리에게 스타크래프트, 워크래프트로 널리 알려진 액티비전 블리자드는 총 23명의 애널리스트 중 19명이 Buy 의견을 제시하고 있으며 평균 목표주가는 $62.23로 현재 주가 대비 약 3.89%의 상승여력을 가지고 있다. 한 때 $80를 넘었던 종목으로 장기적으로 지금은 매수기회라고 생각된다. 



3. 테이크 투 (TTWO) 


우리에겐 조금 낯설지만 레드 데드 리딤션으로 미국내 최대 히트작을 보유하고 있는 게임회사이다. 총 14명의 애널리스트 중 10명이 Buy 의견이고 평균 목표주가는 $134.57로 현재 주가 대비 약 4.61%의 상승여력을 가지고 있다. 현재 주가가 높은 편이라 앞의 두 종목보다는 매력도가 떨어지지만 테이크 투 역시 장기적으로 매력이 높은 종목이다. 





Posted by 사용자 G.O.S

댓글을 달아 주세요


미국 주요 3대지수 하락 마감 


S&P 500 2596.26 (-0.01%), DOW 23,995.95 (-0.02%), Nasdaq 6971.48 (-0.21%)

셧다운 우려와 5일간 상승에 따른 피로감에 하락출발, 장중 회복 후 약보합 마감   

다음주부터 본격적인 실적시즌 시작, 실적에 따라 희비 갈릴듯 


미국 주요 증시는 최장기간 정부 셧다운에 바짝 다가서면서 하락 출발하였으나, 이내 물량을 삼키며 상승반전 소폭 하락으로 마감하였다. 트럼프 대통령은 국가비상사태 선포를 검토는 하였으나 당장 사용하지는 않을 것이라며 협상의 여지를 남겼다. 이번 주말을 넘기면 사상 최장 셧다운에 돌입하는 만큼 증시에 악재가 될 가능성이 높다. 아직 다음주 본격적인 실적발표를 앞두고 시장이 움지이지 않고 있지만 만약 시작이 좋지 않으면 셧다운과 브렉시트 협상안 표결과 더불어 시장에 트리플 악재가 될 가능성이 높다. 지금은 관망이 최선인 것 같다. 


다음주부터 금융주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실적 발표가 예정되어 있는데 시장 초반 분위기를 좌우할 듯 하며 실적에 따라 옥석 가리기가 시작될 것 같다. 특히 JP모건, 웰스파고, 골드만삭스, 뱅크오브 아메리카, 블랙락 등의 금융주 실적이 매우 중요하다. 금융주는 IT 다음으로 주식시장 비중이 높기 때문에 금융주가 실적이 좋을 경우 시장 전반에 우호적인 분위기가 살아날 수 있다. 금융주외에는 넷플릭스와 유나이티드 헬스그룹의 실적 발표도 관심거리다. 또한 4분기 실적 자체도 중요하지만 각 회사에서 발표하는 19년 전망치가 더욱 중요하다. 월가의 애널리스트들은 각 회사의 전망치를 가지고 롱/숏을 결정할 가능성이 높다. 다음주 위에 언급한 종목들을 주위깊게 보도록 하자.


금일 시장에서는 자동차 업체 GM이 향후 실적 전망을 상향하면서 약 7% 급등하였다. 우리 자동차 회사들도 좋은 영향을 기대해 본다. 또한 넷플릭스에 대한 목표주가 상향의견이 나오면서 FAANG 주식 중 유일하게 4%대 상승을 기록했다. 다음주 실적발표가 기대된다. 반대로 세계최대 게임회사 액티비전 블리자드는 게임 게발사 번지가 이전에 맺은 "데스티니" 게임에 대한 퍼블리싱 계약을 해지 했다는 소식에 9%가랑 폭락하였다. 작년 3분기만 해도 $80가 넘던 주식이 순식간에 40불대로 떨어지는 걸 보면 참 주식시장이 허망하기도 하다. 개인적으로 블리자드가 $40이하로 떨어지면 매수기회라고 생각한다. 뉴스에는 잘 나오지 않지만 최근 부동산섹터가 매우 강하다. 본 블로그에서 소개한 애플 호스피탈리티 리츠사브라 헬스케어 리츠도 좋은 모습을 보이고 있으니 관심을 가져볼만하다고 생각한다. 


Posted by 사용자 G.O.S

댓글을 달아 주세요